프로퍼티 지우기

우리는 보통 delete 키워드를 사용해서 오브젝트의 프로퍼티를 지운다. delete의 문제는 이 동작이 객체를 수정한다는 것이다. 즉, 원본 객체를 바꿔버리며 이는 원하지 않는 사이드 이펙트가 생길 수도 있다.

우리에게 익숙한 delete 대신 구조 분해 할당을 사용하면 같은 효과를 얻으면서도 부작용을 막을 수 있다.

구조 분해 할당

구조 분해 할당은 우리가 변수를 선언할 때 사용할 수 있는 일종의 Syntatic Sugar다. 일반적으로 아래와 같이 사용한다.

const user = { name : "길동이", email : "asdf@naver.com", password : "It's Secret!" } const {name, email} = user; console.log(name, email) // 길동이 asdf@naver.com

자세한 설명은 여기를 참고하자.

이 구조 분해 할당이 rest parameter와 함께 사용되면 아래와 같은 동작이 가능하다.

const {name, ...rest} = user; console.log(name, rest) //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password: "It's Secret!"}

... 연산자는 우리가 원하는 값을 제외하고 남은 값들을 얻어내는데 사용될 수 있다. 다르게 말하면, 우리가 원하는 값을 제외한 객체를 얻어낼 수 있다.

웹 사이트에 사용자 정보를 보여주기 위해서 user 객체를 반환해야 된다고 생각해보자. 당연히 우리는 password 프로퍼티를 넘겨줘서는 안된다. 일반적으로는 아래와 같은 방법을 사용햇었을 것이다.

delete user.password console.log(user)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하지만 이는 위에서 말했듯이 원본 객체가 수정된다는 문제가 존재한다. 하지만 우리는 이제 아래와 같은 방법을 사용할 수 있다!

const {password : temp, ...userWithoutPassword} = user console.log(userWithoutPassword)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console.log(user)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password: "It's Secret!"}

원본 객체는 건드리지 않고 프로퍼티를 제거한 객체를 얻을 수 있다.

const parameterName = "password"; const {[parameterName] : temp, ...userWithoutPassword} = user console.log(userWithoutPassword)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console.log(user)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password: "It's Secret!"}

위와 같이 변수를 이용해서 제외할 파라미터를 선택할 수도 있다. delete보다 더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면서도 더욱 안정적인 방법이다.

Typescript

간단한 delete 대신 구조 분해 할당을 사용하면 더 좋은 점은 단순히 객체를 수정하지 않는다는 점밖에 없을까? 난 Typescript를 사용한다면 delete 대신 구조 분해 할당을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Typescript를 사용하는 이유 중에는 타입 안정성이 있다. 미리 타입을 정의해놓음으로써 우리는 객체에 해당 속성이 존재한다고 확신할 수 있고 객체의 속성을 변경함으로써 오는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 하지만 아래와 같은 경우는 어떨까?

const user = { name : "길동이", email : "asdf@naver.com", password : "It's Secret!" } delete user.password; console.log(user.password.length);

우선, tsc를 사용해서 컴파일 하면 결과는 아래와 같다.

var user =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password: "It's Secret!" }; delete user.password; console.log(user.password.length);

하지만 실행하면 아래와 같은 오류가 발생한다.

console.log(user.password.length); ^ TypeError: Cannot read property 'length' of undefined

우리는 분명 타입 안정성을 얻기 위해서 Typescript를 사용했고 컴파일 과정에서도 별다른 오류를 얻지 못했다. 하지만 실제로 실행해보면 프로퍼티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오류가 발생한다.

이는 결국 delete가 원본 객체를 수정하기 때문에 생긴 일이다.

const user = { name: "길동이", email: "asdf@naver.com", password: "It's Secret!", }; const { password: temp, ...userWithoutPassword } = user; console.log(userWithoutPassword.password.length);

하지만 구조 분해 할당을 사용한다면 어떨까? 컴파일러는 userWithoutPasswordpassword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고있다. 따라서 아래와 같은 오류가 발생한다.

test.ts:9:33 - error TS2339: Property 'password' does not exist on type '{ name: string; email: string; }'. console.log(userWithoutPassword.password.length); ~~~~~~~~ Found 1 error.

즉, 구조 분해 할당을 사용하면 원본 객체를 수정하지 않을 수 있을뿐만 아니라 컴파일러가 타입을 추론하는데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실제로 Typescript 4.0 버전 이상부터는 delete 연산자를 사용하면 경고를 내보낸다. 4.0 공식 문서

따라서 delete 대신 타입적으로 안정된 구조 분해 할당을 사용해서 프로퍼티를 제외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

image-20210421012554382